본문 바로가기

5g 상용화

CES 2019의 차량 사물 통신 주요 동향과 자율주행 시사점 최근 스마트카는 대부분 네트워크 기능을 제공하는데요. 이에 따라 커넥티드카의 트렌드도 살짝 바뀌고 있습니다. 기존의 커넥티드카는 차량을 이동 통신망에 연결하는 개념이었는데요. 새로운 커넥티드카는 여기에 차량 사물 통신(V2X, Vehicle-to-Everything)을 추가하는 개념으로 진화하고 있습니다. V2X에서는 차량 간, 차량-도로 간, 차량-보행자 간 통신 기능 등 다양한 통신 기능을 추가로 제공하게 됩니다. V2X 기능을 이용하면 이동 통신망을 이용할 때와는 달리 실시간 정보를 받을 수 있는데요. 예를 들어, 신호등에서 신호등 정보를 받을 수도 있으며, 길을 건너는 보행자를 운전자가 미처 못 봤을 때도 경고를 날려 줄 수도 있고요. 신호등 없는 교차로에서는 차량끼리 통신을 통해서 먼저 가는 순.. 더보기
자율주행차가 신호등 정보를 통신으로 받게 된다면? 5G의 상용화가 다가오면서 통신 기술의 자율주행차 적용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커넥티드카와 자율주행차가 합쳐지게 되면, 도로와 신호등에서 정보를 받게 되고, 차량과 차량이 정보를 주고받을 수 있고요. 클라우드에서 차량 상태를 분석하고,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자율주행차에서 즐길 수 있게 되는데요. 이번 시리즈에서는 자율주행차와 통신 기술에 대해서 살펴보고자 합니다. 이번 글에서는 자율주행차와 신호등 정보 사례를 살펴보려고 하는데요. 이미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는 통신으로 신호등 정보를 제공하는 시범 서비스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보면서 다니던 신호등 정보가 통신으로 제공될 경우, 편리한 점과 고려사항을 정리해 보고자 합니다. 다보스 포럼 4차 산업혁명 보고서가 전망한 자율주행차와 신호등 다보스 포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