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테크핀

빅테크 스타트업이 주도한다, 핀테크 3.0 시대! 금융회사들은 항상 새로운 기술에 관심을 가지고 혁신 금융 서비스를 도입하는데 막대한 투자를 하고 있죠. 이를 통해 회사의 효율을 높이고 서비스를 개선해왔습니다. 2008년 이후 다양한 기술을 활용해 금융산업 혁신을 새롭게 주도하는 스타트업이 대거 등장했는데요. 특히 이 당시 금융시장을 새롭게 개편하는 핀테크 개념이 등장했습니다. 핀테크 발전은 크게 세 단계로 구분됩니다. 우선 핀테크 1.0 시대(1866년~1967년)는 전보 기술을 활용한 통신이 세상에 전파되기 시작하던 시기로 거슬러 올라가는데요. 이 시기는 대서양을 횡단하는 전보 통신망이 깔린 1866년부터 영국의 금융회사 바클레이즈(Barclays PLC)에 의해 ATM이 최초로 등장한 1967년을 말합니다. 핀테크 2.0(1967년~2008년) 시.. 더보기
미국 대형 은행들의 핀테크 진출이 의미하는 것 '핀테크(Fintech)'는 금융(Finance)과 기술(Technology)의 결합을 의미하는 용어입니다. 기존 금융 생태계에 기술을 더해서 향상하는 데에 목적을 두고 있습니다. 핀테크의 순서를 바꾼 용어인 '테크핀(Techfin)'은 기술에 금융을 더한 것을 말합니다. 전통적인 금융 시스템에 기반을 두지 않고, 기술을 먼저 앞세운 방법으로 금융 생태계를 혁신하는 게 목표죠. l 골드만삭스 HQ (출처: https://bit.ly/2OMOau5) 최근 몇 년은 핀테크와 테크핀의 경계를 구분하고, 금융과 기술의 결합이 앞으로 어떤 형태로 발전할 것인지에 대한 얘기가 주요했습니다. 가장 대표적인 사례가 암호화폐와 블록체인입니다. 용어의 정의로 따지면 암호화폐와 블록체인은 테크핀 분야라고 할 수 있습니다.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