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비트코인

암호화폐를 넘어 비즈니스를 혁신하다! ‘블록체인 DX’에 주목! 2편 지난 글에서는 비즈니스 분야의 블록체인과 LG CNS의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모나체인을 살펴봤습니다. 이번 글에서는 모나체인의 활용 사례를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더 정확하게, 더 신속하게, 더 효율적으로··· 물류 비즈니스 레벨 업!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디지털 화물 운송장 플랫폼 한국인터넷진흥원은 블록체인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디지털 화물 운송장 플랫폼’ 프로젝트를 진행했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여러 운송 이해 관계자들을 블록체인 노드 주체로 확보해 신뢰할 수 있는 디지털 화물 운송장 관리 플랫폼을 구축한다는 목표 아래 추진됐습니다. KISA를 비롯해 LG CNS 등 참여 조직은 물류 4.0으로 진화한 물류 비즈니스 분야에 여전히 종이 운송장이 이용되는 현실에 주목했습니다. 화물.. 더보기
암호화폐를 넘어 비즈니스를 혁신하다! ‘블록체인 DX’에 주목! 1편 블록체인이 그저 비트코인과 동일시되던 때가 있었습니다. 투기 목적이 다분한 암호화폐의 기반 기술 정도로 간주했죠. 이후 블록체인이 갖는 비즈니스 가능성에 주목하는 기업들이 조금씩 늘어나기 시작했습니다. 2017년쯤, 이러한 흐름 속에서 미래의 신기술인 블록체인에 대한 열광이 시작됐고, 이와 함께 서비스로서의 블록체인(BaaS)이 조금씩 등장했습니다. 하지만 이내 블록체인의 화제성은 급속히 수그러들었습니다. 장밋빛 전망 뒤에 가려져 있었던 각종 기술적 난제, 전문 인력 부족, 구체적 성과 도출의 어려움 등과 같은 문제 때문이었습니다. 실제로 가트너의 기술 성숙도 표현 도구인 하이프 사이클을 통해 블록체인 기술의 성숙도가 어느 정도 위치에 와있는지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가트너에서는 블록체인에 대해 이렇게 .. 더보기
곳곳에 스며든 블록체인, 서플라이체인 구조까지 뒤흔든다! 블록체인은 분산형 컴퓨터 네트워크로 중앙집권을 두지 않고 신뢰성 있는 합의에 도달하는 기술입니다. 전 세계에 존재하는 PC에 데이터를 둠으로써 파괴할 수 없는 네트워크 창출 기술이라고도 불립니다. 미래 핀테크 기술로 이미 금융거래 분야에서 다양한 파일럿 테스트가 이뤄지고, 여러 실증 사업이 추진 중입니다. 블록체인의 가능성, 즉 적용 범위가 날로 확대되며 KYC(Know Your Customer)·전력 등 금융거래 이외 분야에서도 활용도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현재 블록체인 거래는 가상 자산(화폐) 유통이 많지만 향후 스마트계약 분야에서 생태계를 바꿀 차세대 기술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수년간 실증화 사업을 거쳐 이제 블록체인을 이용한 스마트계약 생태계가 목전에 와있습니다. 핵심은 분산대장 기술입니다. 과거.. 더보기
주요국의 가상화폐 통제, 디지털화폐 시대 앞당기나? 비트코인, 이더리움과 같은 가상화폐가 사이버 세계에서 새로운 통화로 급부상하고 있습니다. 가상화폐는 정부 통제를 받지 않고 민간이 발행해 관리하는 결제수단을 말합니다. 그런데 가격이 급등락하는 등 ‘투기적 자산’이 되자, 주요 국가들이 앞다퉈 규제를 시작했습니다. 대신 주요 국가들이 정부 차원의 디지털화폐, CBDC(Central Bank Digital Currency) 발행을 서두르고 있습니다. CBDC는 달러, 원화, 위안화, 엔화처럼 현실 세계의 화폐를 중앙은행이 종이나 동전이 아닌 전자적 형태, 즉 디지털 화폐로 발행한 법정화폐입니다. 사용자는 스마트폰에 전자지갑(CBDC 앱)만 깔면 자신의 돈을 전 세계 어디서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그럼 4차 산업혁명은 ‘현금 화폐가 필요 없는 세상’.. 더보기
디지털트윗 한 줄에 32억원? 블록체인이 낳은 ‘NFT’가 뜬다 가상자산의 한 종류인 ‘대체불가능 토큰(NFT)’이 급부상하고 있습니다. 트위터 창업자 잭 도시는 그가 2016년에 작성한 첫 트윗을 NFT로 발행해 291만 달러(약 32억 원)에 낙찰받아 대박을 냈습니다. 국내에서도 처음 열린 NFT 미술품 경매에서 ‘마리킴의 작품(Missing and found, 2021)’이 228이더리움(한화 약 6억 원)에 낙찰된 바 있습니다. 4차 산업혁명이 낳은 블록체인이 새로운 자산시장을 만들어내고 있는 것인데요. 도대체 NFT가 무엇이길래, 이렇게 큰 돈이 되는 걸까요? 트위터 공동창업자인 잭 도시는 2006년 3월 21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방금 내 트위터를 만들었다(just setting up my twttr)’라고 세계 최초로 쓴 게시물을 NTF 저작물로 전.. 더보기
블록체인의 새로운 돌풍! ‘디파이(De-fi)’란? 코로나19가 다시 유행하면서 팬데믹 시대라는 것을 실감하게 됩니다. 이러한 때에 기존 사업에서의 변화가 촉발됩니다. 금융 또한 이러한 변화에 가장 큰 직격탄을 맞게 되는 것을 목도합니다. 디파이(DeFi; Decentralized Finance)는 금융을 탈중앙화한 것입니다. 우리가 시중 은행을 통해 사용할 수 있는 예금, 대출, 투자 등과 같은 대부분의 경제 활동이 여기서 말하는 금융에 해당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 디파이를 실현하기 위해서는, 우선 탈중앙화된 화폐(암호화폐)와 시스템(블록체인 프로토콜)이 필요합니다. 전통 금융 체계를 운영하던 중앙화된 주체(정부, 은행 등)의 간섭 없이 개인끼리 다양한 금융 활동을 직접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2009년에는 탈중앙화된 화폐 비트코인이 등장했으며, .. 더보기
너와 나의 연결고리, 블록체인이란? 몇 년 전 비트코인의 광풍으로 누구나 한 번쯤은 ‘암호화폐(가상화폐)’나 ‘블록체인’에 대해 들어보셨을 텐데요. 암호화폐(가상화폐)란 말 그대로 지폐나 동전 등 실물이 없이 온라인에서 거래되는 화폐를 말하며,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유통이 되고 있습니다. “암호화폐가 기존의 실물화폐를 대체할 미래의 화폐가 될 수 있는가?”에 대한 질문에는 다양한 대답이 나올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이미 우리의 지갑 속에 있는 지폐나 동전은 요즘 햇빛을 보기가 힘들어졌죠? 신용카드나 모바일 페이 등 현금을 대체하는 다양한 지불 방식이 사용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스타벅스는 서울 시내 매장 10곳 중 7곳은 현금 없는 매장으로 운영하고 있고, 그 외의 많은 프랜차이즈 매장들 역시 키오스크를 사용하며 무인 매장을 도입, 확대.. 더보기
‘DID’ 향후 사용자 인증 기술은? 여러분은 어떤 수단으로 사용자 인증을 사용하시나요? 사실 작년까지만 해도 사용자 인증에 있어서 가장 큰 이슈는 비밀번호 대체 수단이었습니다. 이에 스마트폰이 대중화되고 FIDO 표준을 따르는 지문인식이 사용되면서, 생체인증이 인증 기술의 가장 큰 이슈가 되었습니다. 사실 FIDO 자체는 비밀번호뿐만 아니라 PIN, 패턴, 지문인식, 안면인식 등의 포함한 여러 가지 인증 수단을 쓸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문인증이 가장 많이 사용되면서, FIDO는 생체인증의 대명사(?)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작년에 FIDO 2.0 표준이 발표되면서 이제는 스마트폰뿐만 아니라 IoT 기기, 웹 브라우저 등에서도 생체인증을 사용할 수 있는 확장 되면서, 생체인증은 점점 더 대중화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FIDO가 대중화될 수 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