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봇 자동화

협동 로봇의 진화 테크놀로지 분야 시장 조사 업체인 ABI 리서치가 최근 발표한 ‘산업계 협동 로봇 시장 추이’ 자료에 따르면 오는 2030년 전 세계 협동 로봇 시장은 118억 달러(약 14조 2,84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여기에 협동 로봇에 탑재되는 소프트웨어와 그리퍼 등 'EOAT(End-of-arm Tooling)' 제품을 포함하면 협동 로봇 시장은 무려 240억 달러(약 29조 520억 원) 규모로 커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현재 협동 로봇 매출 비중이 전체 산업용 로봇 시장의 5% 정도에 그치고 있지만 2030년에는 29%까지 확대되면서 로봇 산업의 주류로 자리 잡을 것이라는 게 ABI 리서치의 분석입니다. ABI 리서치는 이번 자료에서 우리에게 협동 로봇에 대해 새로운 시각을 제시합니다. 우선 협.. 더보기
’제3차 지능형 로봇 기본계획’에 담겨 있는 로봇 산업의 미래 동대문과 청계천은 우리나라 섬유•패션 산업의 메카로, 한때 경제성장의 주역이었습니다. 하지만 급변하는 패션 트렌드와 신흥국의 발 빠른 추격, 생산비 상승과 설비 노후화 등으로 국내 생산기반이 약화되면서 어려운 상황에 직면해 있습니다. 실제로 창신동 등 동대문 인근의 봉제기업들은 숙련 인력의 고령화와 열악한 작업 환경으로 심각한 인력난을 겪고 있다고 합니다. 이들 지역 소규모 봉제업체들은 중•장년층 여성 인력을 고용해 공장을 운영하고 있는데, 50~60대 인력이 노동 시장에서 한꺼번에 빠져나가면 공장 운영이 현실적으로 쉽지 않은 게 현실입니다. 지난 7월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로봇 산업진흥원은 섬유•패션 소기업들이 밀집한 동대문 지역 한 호텔에서 로봇 업계와 섬유•봉제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조 .. 더보기
물류 로봇, 센터 작업자의 일자리를 빼앗을 것인가? 최근 4차 산업혁명이 큰 화두로 대두되면서, 로봇 활용에 의한 생산성 향상과 이를 통한 작업 인력 절감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지고 있는 추세입니다. 여기서 ‘생산성 향상’은 누구나 동의할 수 있는 긍정적인 용어나, ‘인력 절감’은 일자리 감소 및 실업 등의 개념과 결부되면서 다소 부정적인 의미로 느껴질 수도 있겠습니다. 그래서 이번 주제는 물류 센터라는 작업 공간에 한정해 로봇 혹은 기타 설비를 통한 자동화 추세를 살펴보고, 실제 인력 절감에 어느 정도 영향이 있는지를 고찰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물류 센터 자동화 컨셉을 설명하기 위해, 다음과 같은 주문~배송의 일반적인 물류 흐름을 살펴보겠습니다. 1) 유통 물류 센터의 주요 작업은 다음과 같이 구성됩니다. - 하차/입고: 차량에서 상품 하차 후 센터.. 더보기
4족 보행 로봇 기술의 진화 4족 보행 로봇의 원조는 지난 1965년 GE가 미군의 위탁을 받아 개발한 '워킹 트럭(Walking Truck)'입니다. 사람이 로봇 안에 들어가 조작하는 거대한 탑승형 로봇인데, 아래 이미지를 보면 60년대 기술이라고 믿어지지 않을 정도로 탁월한 기량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로봇 몸체에 각종 배선이 치렁치렁 매달려 있지만 육중한 다리를 들어 나무들이 겹겹이 쌓여 있는 곳에 사뿐히 올라선 후 나무를 하나씩 발로 차면서 균형을 잡고 내려오는 모습이 인상적입니다. 워킹 트럭은 진흙에 빠진 지프 트럭을 발로 밀어붙여 빼내는 장면도 연출합니다. 조작도 비교적 쉬웠다고 합니다. 하지만 워킹 트럭은 유압 시스템 구동에 엄청난 기름을 소비하고 미군의 자금 지원이 계속 이뤄지지 않아 개발이 중단되고 말았습니다. l 워.. 더보기
유통 업계에 불고 있는 새로운 로봇 자동화의 바람 유통 업계에 또 다른 기술 혁신의 바람이 불어오고 있습니다.전자상거래 업체인 아마존은 최근 프라임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식료품의 온라인 주문을 활성화하고 있습니다. 공산품과 달리 식료품은 고객에게 상품을 배송하는 시간이 조금만 늦어도 결정적인 하자가 발생하기 때문에 소비자들이 온라인 주문을 꺼리는 경향이 농후합니다. 아마존은 프라임 고객이 식료품을 주문하면 식료품 전문 매장인 홀 푸드(Whole Food)를 통해 2시간 이내에 주문 상품을 배송해주겠다는 전략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아마존의 이 같은 전략은 도심에 있는 많은 중소형 식료품점을 위기에 몰아넣고 있습니다. 아마존은 ‘마이크로 풀필먼트 센터(Micro-fulfillment center)'의 활성화도 모색하고 있습니다. 풀필먼트 센터는 상품 보관 .. 더보기
새로운 소매 유통 실험, 무인•로봇 자동화 점포 올해 1월 아마존이 계산원과 계산대가 없는 무인점포 '아마존 고(Amazon Go)'를 공식 오픈한 데 이어 가을쯤 시애틀에 2호점을 오픈할 예정입니다. 인공지능(AI)과 머신러닝, 컴퓨터 비전 등 첨단 기술을 동원한 무인점포 아마존 고가 등장한 이후 미국뿐 아니라 일본, 중국 등을 중심으로 새로운 소매 유통 실험들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이들 신유통 실험은 우리에게 미래의 상점 모습을 미리 보여주고 있습니다. 중국의 무인점포를 위한 시도 알리바바의 마윈 회장은 알리바바 그룹 자회사인 신선식품 전문 유통회사인 '허머(Hema)셴성'을 통해 흥미로운 실험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허머셴성은 얼마 전 상하이 난샹 매장에 로봇 자동화 시스템으로 움직이는 로봇 레스토랑을 구축했습니다. 허머셴성은 슈퍼마켓과 대형 할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