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S Story

IT드리머와 함께하는 IT드림캠프! 현장속으로~ GoGo (1편) - 2014 LG CNS IT드림프로젝트 IT드림캠프 -

2014. 7. 29. 17:50

 


안녕하세요? LG CNS 대학생 기자단2기 김준영입니다.


2014년 7월 27일 서울 방화동 국제청소년센터 유스호스텔에서 '2014 LG CNS IT드림프로젝트'의 꽃, IT드림캠프의 막이 올랐습니다. LG CNS 주최하고 한국정보산업연합회 주관하는 IT드림프로젝트는 올해로 7회를 맞이하였는데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IT 전문가를 꿈꾸는 청소년들이 IT와 더불어 자신의 미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시작된 행사입니다. 




이번 IT드림캠프는 3박 4일간(7/27 ~ 30일) 진행되는데요. 성장 로드맵과 인생 그래프를 직접 작성하면서 자신의 미래에 대해 알아가고, LG CNS와 네이버, 안랩 등 국내 대표적인 IT기업을 방문하는 등 알차고 유익한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됩니다. IT로 미래를 꿈꾸고 만들어 가는 IT드리머들, 저와 함께 만나보시죠~

 

 

지난 6월 20일에는 곤지암 리조트에서 멘토링 워크숍이 이틀 간 진행되었는데요. 이후, 한 달여 만에 만난 IT 드리머들은 반가움과 함께 IT 드림캠프를 시작하였습니다. 


●성장로드맵 만들기

 

IT드림캠프의 첫 프로그램인 성장 로드맵 만들기를 시작하며 리더십 코치님은 아이들에게 당부의 말을 남겼습니다.

"실수나 실패는 괜찮다, 실패하더라도 이를 통해 얻는 배움에 대해서는 실패하지 마세요"

앞으로의 프로그램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길 강조하는 진심 어린 조언이었죠. 

성장 로드맵 만들기 프로그램은 아주 다채로웠는데요. 코치님의 지도아래 파트너와 인터뷰도 진행하고 팀 별로 다른그림찾기, 착시그림 해석하기, 종이비행기 날리기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했습니다. 서로에 대해 알아가면서, 서로 다른 관점을 가질 수 있다는 사실을 배울 수 있었습니다. 


강연이 모두 끝난 후에는 강연내용에 따라 10가지 자성예언과 인생의 비전 지도(Vision Map)를 작성했습니다. 비전 지도는 자신만의 특별한 자성예언을 직접 작성하면서 자신의 무한한 가능성을 알아가는 과정인데요. 이렇게 직접 작성하면서, 자신의 비전을 이루기 위한 다짐도 함께 합니다.  성장로드맵 과정에서 작성한 내용은 이후 LG CNS 직원과의 1:1 멘토링 과정에도 반영되는데요. 멘토와 직접 만나서 성장 로드맵을 채워나가고, 올해 말 진행될 기말평가 때 성장로드맵을 완성합니다. 그때까지 IT드리머들의 발전된 모습이 기대됩니다.



LG 트윈스 야구관람


후에는 LG 트윈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야구경기를 관람하기 위하여 잠실야구장으로 이동하였는데요. 맛있게 치킨과 피자를 먹으며 최선을 다해 응원했습니다. 경기는 4-3으로 LG 트윈스의 역전패로 끝났지만, 최선을 다해 응원하였기에 모두 즐거운 하루였습니다. 경기가 끝난 후, IT드리머들은 숙소로 돌아와 일지를 작성하며 설렘 가득한 첫날의 일정을 마무리 했습니다.



 


LG CNS 상암IT센터 탐방

둘째 날, IT드리머들은 이른 아침부터 방문한 곳은 LG CNS 상암 IT센터입니다. LG CNS의 홍보 영상도 보고, 상암 IT센터의 통합 관제실도 견학했는데요. LG CNS 상암 IT센터는 현재 80여 개국 200여 개의 사이트를 관리하고 있고, 철저한 보안을 위해 창문이 없는 구조로 국제표준규격을 준수하도록 설계된 시설입니다. 최근에는 그 우수성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아 세계 최고 권위의 '브릴 어워즈'를 수상하여 세계 상위 0.1%의 반열에 올랐다고 하는데요.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데이터센터라 할 수 있겠죠! 


이후에는 Smart Green City, Smart Transportation, Smart Media 등 미래에 상용화될 IT기술들을 직접 체험해보았습니다. 역시 IT 드리머답게 여기저기서 폭풍질문을 쏟아졌는데요. 특히 평소에는 쉽게 볼 수 없었던 전기차와 무인헬기 등 하드웨어 제품에 많은 관심을 보였습니다. 학생들의 전문적인 질문과 관심에 설명하시는 분 역시 열정적으로 설명해 주었습니다.


다음으로 IT 드리머는 강연 장소로 이동했습니다. 강연자는 LG CNS 인재확보팀의 이준석 차장님이었는데요. 아이들의 시선에 맞게 세일즈에 빗대어 취업 과정을 설명하는 맞춤형 강의는 대학 4학년인 저에게도 유익했습니다. ^^

그 중 취업 준비생들을 위해 전해드리고 싶은 이야기가 몇 가지 있는데요. 우선 어떤 회사에서 어떤 일을 할 것인지 자기 나름의 직업관을 가져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런 다음, 직업관을 기준으로 하나의 선상에서 준비해야 한다는 것이죠. 그 밖에도 입사지원서 작성이나 면접 요령 등 다양한 팁을 전수해 주셨는데요. 미래 취업을 위해 꼭 필요한 정보들로 가득 차 있는 이준석 차장님의 강의에 모두 빠져들어, 강연 뒤에도 IT 드리머들의 폭풍 질문은 계속 되었답니다.


한양대학교 탐방 


둘째 날 오후 일정은 한양대학교 탐방입니다. 현재 한양대 기계공학과 14학번으로 재학 중인 IT드리머 4기 선배도 만났는데요. 선배의 안내를 받으며 학교 건물 구석구석을 둘러보았습니다. IT 드리머들도 이렇게 대학교 교정을 누빌 날이 곧 오겠죠?  


대학교 탐방에서 절대 빠트릴 수 없는 것이 대학생활의 꽃 동아리 활동 체험일 텐데요. 오늘은 IT드리머 선배가 활동하고 있는 한양대학교의 전자전기컴퓨터공학부 학술 소모임인 '바라미'를 방문하였습니다. 처음 와본 대학교 동아리방에서 공모전에 입상했던 작품들이나 작품을 만드는 과정을 초롱초롱한 눈빛으로 지켜봤습니다.


컴퓨터공학과에 재학 중인 선배의 강연도 진행되었는데요. 전문적인 IT지식에 대해 설명하기보다는 그 동안 자신이 살아온 길과 컴퓨터공학과에 오면 어떤 것들을 공부하는지에 대한 친근한 이야기가 주를 이루었습니다. 직접 제작한 에어컨 리모컨도 소개했는데요. 다양한 공모전이나 대외 활동에 대한 이야기는 IT 드리머들이 가장 흥미로워 하는 이야기였습니다. 한 시간의 강의는 IT드리머들의 호기심을 다 채워주지 못했는데요. 강연 후, 직접 찾아가 번호를 물어볼 만큼 IT드리머들의 관심은 대단했습니다.

 

한양대학교 컴퓨터공학부장이신 박종일 교수님께서  IT 드리머들을 반갑게 맞아주셨습니다. 직접 컴퓨터공학과에서 배울 수 있는 것과, 이를 이후에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에 대해 설명해 주셨는데요. 선배로부터 개략적으로 들었던 대학생활에 대해 좀 더 자세하고 전문적으로 알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습니다. 



IT드리머 선배와의 만남

짧게 나마 대학생활을 만끽하다 보니 어느새 저녁이 되었는데요. 함께 버스를 타고 여의도에 위치한 저녁 식사 장소로 이동하였습니다. 그 곳에는 IT드리머들을 위한 깜짝 손님이 있었습니다. 바로 IT드리머 4기 선배들이었죠. 이미 대학생이 되거나 직장인이 된 선배 IT 드리머들은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고 있었습니다. 디자이너, 개발자 등 자신이 관심 있는 분야에서 일하는 선배와 함께 식사를 하며 궁금한 점을 물어보기도 했습니다. IT 드리머 선후배 사이라는 끈끈한 연결고리 때문일까요? 짧은 시간의 만남이었지만 헤어짐의 아쉬움은 훨씬 컸습니다. 반가움과 아쉬움이 함께 하는 저녁 식사를 마무리 하며, IT 드리머들은 연말 홈커밍데이에서 다시 만나기를 기약했습니다.


인생그래프 작성

IT 드리머의 하루 일정을 저녁 식사로 마무리하기에는 아쉽겠죠? 숙소로 돌아와 자신의 경험과 앞으로의 계획을 담는 인생그래프를 그리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다과를 먹으며 인생 그래프를 발표하는 시간도 가졌는데요.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마음 속 진솔한 이야기들을 나누며 IT 드리머들은 한층 더 가까워질 수 있었습니다. 또한 자신의 환경에 불평하기 보다는 주어진 조건에서 자신이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최선을 다하기로 결심하며 프로그램을 마무리 했습니다. 


IT 드리머들과 함께 한 이틀, 저에게는 너무 짧게 느껴졌는데요. 청소년기에 같은 꿈을 가지고 있는 친구와 만나 이를 나누는 것은 아주 소중한 경험입니다. 이렇게 특별한 인연을 만들어가는 모습을 보니 저도 정말 흐뭇하였습니다. 이제 IT드림캠프 일정의 절반이 지나고 2일의 시간이 남았는데요. IT드리머들이 만들어가는 또 다른 이야기 많이 기대해주세요. 




Posted by IT로 만드는 새로운 미래를 열어갑니다 LG CN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