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S Story

교실로 들어간 AI, 150만여 초·중·고생에 맞춤형 영어 교육

2021. 9. 8. 09:23

 

LG CNS가 인천시교육청과 손잡고 AI를 통한 맞춤형 영어 교육 지원에 나섭니다.

LG CNS는 7일 마곡 LG CNS 본사에서 인천시교육청과 ‘AI 기반 외국어 회화 교육 서비스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습니다. 이 자리에는 LG CNS D&A사업부장 김은생 부사장, 인천시교육청 도성훈 교육감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번 협약으로 인천시 초·중·고 학생 30만여 명은 학교·집 장소 제약없이 AI와 함께 영어 공부를 할 수 있게 됐습니다. 이에 앞서 서울시, 전라남도, 대구시 교육청과의 협약으로 지원 중인 학생 120만여 명까지 더하면, 총 150만여 명의 학생들이 무상으로 AI 학습 서비스를 누리는 셈입니다.

 

LG CNS와 인천시교육청은 ▲‘AI튜터’를 통한 외국어 회화 학습 서비스 지원 ▲AI 영어 학습 서비스 제작 플랫폼 ‘스피킹클래스’를 활용한 맞춤형 교육 실시 ▲영어 말하기 대회 ‘키즈 말하톤’ 개최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할 예정입니다.

 

(왼쪽부터) LG CNS D&A사업부장 김은생 부사장과 인천시교육청 도성훈 교육감이 마곡 LG CNS 본사에서 인공지능 기반 교육 서비스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LG CNS는 인천시교육청에 ‘AI튜터’와 ‘스피킹클래스’를 무상 제공합니다. ‘AI튜터’는 수십만 개 영어 문장을 학습한 AI와 자연스럽게 대화하며 영어를 학습하는 스마트폰 앱인데요. 지난해 출시 이후 약 100만 명이 가입한 인기 서비스입니다. LG 계열사를 비롯한 150개 기업이 임직원 외국어 교육용으로 이용 중입니다. AI튜터는 올 초 AI 기반 영어 교육 프로그램으로 국내 최초 한국영어교육학회(KATE)의 영어 교육 인증을 받았습니다. LG CNS는 캐럿글로벌, YBMNET, 윤선생, 파고다 등 국내 유명 어학교육업체들과 제휴를 맺고 ‘AI튜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스피킹클래스’는 AI 회화 알고리즘과 음성 인식 기술을 활용해 교사가 스스로 AI 영어 학습 서비스를 만들 수 있는 제작 플랫폼입니다. 코딩을 몰라도 클릭/입력 몇 번이면 즉시 제작이 가능한데요. 교사가 ‘스피킹클래스’ 앱에 영어 대화문만 입력하면 AI가 문장 말하기, 빈칸 채우기, 끊어 말하기 등 회화 학습에 필요한 응용 문제를 자동으로 생성합니다. 교사는 문제 출제 시간과 비용을 절약할 수 있어 학생 관리에 보다 집중할 수 있습니다.

 

인천시교육청은 인천시 관내 초·중·고 약 530개 학교에 ‘AI튜터’와 ‘스피킹클래스’를 배포하고, 이를 통한 AI 영어 교육에 나섭니다. 학교에서는 정규 수업 및 방과 후 수업에 활용할 예정입니다.

 

LG CNS는 이번 인천시교육청과 협약으로 서울, 전남, 대구 등 150만여 초중고생들에게 AI튜터를 무상지원한다. 사진은 지난 6월 서울시교육청 협약 이후, 서울 구암중 학생들이 AI튜터를 사용하는 모습

 

교사들은 ‘스피킹클래스’로 학생들을 위한 맞춤형 AI 영어 학습 콘텐츠를 개발합니다. ‘스피킹클래스’는 학생들의 발화 데이터를 분석해 학생별 진도율과 학습 수준을 실시간으로 제공합니다. AI가 분석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영어 회화가 서툰 학생들에게는 기초 회화를, 능숙한 학생들에게는 심화 회화 교육을 실시하는 등 맞춤형 수준별 학습이 가능합니다.

 

교사들은 ‘스피킹클래스 스토어’에서 직접 만든 영어 콘텐츠를 공유하고, 다른 교사들이 올린 콘텐츠 또한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학생들은 교사가 ‘스피킹클래스’로 직접 만든 맞춤형 AI 영어 학습 서비스와 ‘AI튜터’로 언제 어디서든 영어 공부를 할 수 있는데요. 학생이 답변을 주저하거나, 오답을 말하면 AI가 취약점을 분석해 힌트를 제시하고, 끊김 없이 대화를 유도해 영어에 자신감을 심어줍니다. 학습 진도율과 학습 결과도 실시간으로 제공해 자기 주도 학습에 용이한 서비스입니다.

 

LG CNS와 인천시교육청은 향후 중국어, 베트남어 등 다문화 학생 교육에 활용 가능한 다국어 AI 학습 서비스 개발에도 협력할 계획입니다.

 

LG CNS D&A사업부장 김은생 부사장은 "이번 협약은 공교육 디지털 혁신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LG CNS의 IT 기술력을 십분 발휘해 교육 현장의 디지털전환(DX)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글 ㅣ LG CNS 홍보팀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는 저작물로 LG CNS 블로그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는 사전 동의없이 2차 가공 및 영리적인 이용을 금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IT로 만드는 새로운 미래를 열어갑니다 LG CN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