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S Story

LG CNS, 스마트팩토리 보안 협업 생태계 확대

2021. 8. 10. 09:30

 

LG CNS가 스마트팩토리 보안 협업 생태계를 강화합니다. 

LG CNS는 이달 초 국내 제조운영기술(OT, Operational Technology) 화이트해킹 전문기업인 ‘인더포레스트’에 10억 원을 투자했습니다. 지난 6월 말에는 이스라엘 OT 보안 전문기업인 ‘클래로티’에 LG테크놀로지벤처스를 통해 300만 달러(약 34억원)를 투자했는데요. OT는 생산 공정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설비를 원격 제어하는 기술로, 스마트팩토리 운영에 필수적인 기술입니다.

이번 투자에 앞서 LG CNS는 외부 보안 전문기업과 연이어 파트너십을 맺었습니다. 최근 들어 삼정KPMG, 안랩, 이글루시큐리티, 팔로알토네트웍스와 손을 잡았는데요. 국내외 보안 전문기업과의 지속적인 오픈 이노베이션으로 고객사에 최고의 보안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LG CNS의 보안 오픈 이노베이션 사례

 

시장조사기업 ‘마켓앤마켓(Markets&Markets)’은 2024년 기준 국내 스마트팩토리 시장이 153억 달러(약 17조 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이에 스마트팩토리를 안정적으로 가동하기 위한 보안 중요성도 더욱 부각되고 있는데요. LG CNS가 OT 보안 사업 역량과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하는 이유입니다.

 

LG CNS는 지난 20여 년간 LG 계열사 제조공장의 디지털전환(DX)을 추진했습니다. 또 2018년부터는 국내외 40여개 LG계열사 스마트팩토리를 대상으로 컨설팅, 솔루션 구축, 관제 등 원스톱 OT 보안 업무도 수행하고 있는데요. 소재(LG화학), 부품(LG디스플레이, LG이노텍), 완성품(LG전자) 등 다양한 스마트팩토리 구축·운영 경험을 토대로, 산업별 최적의 보안 솔루션을 큐레이션 하는 뛰어난 역량을 갖추고 있습니다. 365일 24시간 외부침입과 내부정보 유출을 감시하는 스마트 보안관제센터도 운영하고 있습니다. 

 

 

인더포레스트는 스마트팩토리 화이트해킹에 특화된 국내 강소기업입니다. 기업의 스마트팩토리를 비롯해 발전소 등 주요 국가시설 등에 대한 풍부한 모의 침투 경험을 가지고 있습니다. LG CNS는 자체 화이트해커 조직 ‘레드팀’과 시너지를 통해 보안 취약점 진단 서비스 완성도를 높여갈 예정입니다.

클래로티는 OT 보안에서 글로벌 선도 기업으로 손꼽힙니다. 클래로티는 스마트팩토리의 데이터 흐름을 실시간 모니터링하는 보안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는데요. 이 솔루션은 외부 침입으로 인한 위조 데이터 값을 실시간으로 탐지해 관리자가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LG CNS는 솔루션 개발, 플랫폼 구축 등의 영역에서 클래로티와 긴밀하게 협력할 계획입니다.

LG CNS는 지난 5월 보안 서비스 브랜드 ‘시큐엑스퍼(SecuXper)’를 선보였는데요. 이를 통해 스마트팩토리를 위한 ‘OT 보안’은 물론, 클라우드 등 사무환경 대상의 ‘IT보안’, 스마트시티 구축에 필수적인 ‘IoT 보안’을 아우르는 융합 보안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LG CNS 보안사업담당 배민 상무는 “LG CNS는 이번 보안 투자로 보안 전문기업과의 협업 생태계를 더욱더 두텁게 만들었다”면서 “고객사가 생산성 극대화 등 본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내·외부 역량을 결집한 최고의 OT 보안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글 ㅣ LG CNS 홍보팀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는 저작물로 LG CNS 블로그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해당 콘텐츠는 사전 동의없이 2차 가공 및 영리적인 이용을 금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IT로 만드는 새로운 미래를 열어갑니다 LG CN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astories.tistory.com/ BlogIcon astories 2021.08.10 16: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향후에도 이런 시스템 팩토리는 더욱 늘어날 것이고 자동화와 전산화가 가속화 되면서 보안에 대한 중요성은 여러번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은것 같습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