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S Story

언제 어디서나 쉽게 AI로 영어 공부한다

2019.09.19 18:00

LG CNS는 18일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국내 어학 전문 기업 YBM NET과 ‘인공지능 기반 외국어 교육 서비스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습니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LG CNS의 AI 기술력과 YBM NET의 외국어 교육 콘텐츠 제작 역량을 결합하는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하고 AI 외국어 학습이라는 신개념 인공지능 서비스를 개발합니다.


양사는 LG CNS가 지난 6월 개발 완료한 AI 기반 영어 학습 플랫폼 ‘AI튜터’(AI tutor)를 활용해 영어, 중국어, 일본어 학습이 가능한 스마트폰 앱 서비스를 제작하고 연내 출시할 계획입니다.


l LG CNS-YBM NET, 업무 협약 체결식에서 기념 촬영하는 모습


LG CNS의 AI튜터는 음성인식, 언어지능 등의 인공지능 기술을 토대로 대화의 내용, 맥락, 유창성 등을 파악하고 사람과 AI 간의 자연스러운 대화를 구현할 수 있습니다.


YBM NET은 AI 외국어 학습 서비스 제작에 다년간 어학교육으로 축적한 회화 데이터를 기반으로 AI가 제공할 영어, 중국어, 일본어 교육 콘텐츠를 기획하고 제작하는 역할을 맡습니다.


양사는 누구나 AI 외국어 학습 앱을 다운로드해 공부할 수 있도록 안드로이드, iOS 버전을 모두 개발해 공개할 계획입니다. 아울러 양사는 3개 국어 외 국내 영어 말하기 공인인증시험인 토익 스피킹 학습에도 AI를 적용하는 등 신규 AI 학습 서비스 모델 개발에도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AI 외국어 학습 서비스는 시간, 장소, 대화 상대에 구애받지 않고 학습 가능한 것이 최대 강점입니다. 영어 학원에 굳이 안 가도, 외국인 선생님과 전화 영어회화 시간을 맞추지 않아도 언제 어디서나 학습이 가능합니다.


외국인과 대화할 때의 주저함과 어색함을 느꼈던 사용자들도 AI와 편하고 자신감 있는 대화가 가능해져 학습 효과 또한 높일 수 있습니다. 또한 일상생활, 비즈니스, 여행, 등 다양한 상황에 맞는 외국어 회화를 AI와 연습할 수 있습니다.


 

AI가 상황에 적합한 질문을 제시하고 사용자가 적절한 답변을 하면서 대화가 진행되고, AI는 오고 간 대화 내용을 분석해 사용자의 외국어 회화 실력을 평가합니다. 사용자가 답변을 잘 하지 못하는 경우에는 추천 문장을 제시해 따라 할 수 있게끔 하고, 실력에 맞는 주제와 질문을 이어나가 자연스러운 대화가 진행됩니다.


LG CNS는 AI튜터 플랫폼을 지난 7월 아시아나항공 신입 승무원 대상의 영어회화 교육 프로그램 적용해 시범 운영하는 등 다양한 곳에 AI튜터 기술을 적용해가고 있습니다.


LG CNS 관계자는 “다양한 교육 콘텐츠와 서비스로 국내 외국어 교육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YBM NET과 협력해 인공지능을 통한 외국어 학습 콘텐츠를 풍부하게 만들 수 있을 것”이라며, "외국어를 배우고 싶어 하는 사용자들 입장에서 학습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만들어 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글 l LG CNS 홍보팀


*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LG CNS 블로그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해당 콘텐츠는 사전 동의 없이 2차 가공 및 영리적인 이용을 금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IT로 만드는 새로운 미래를 열어갑니다 LG CN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