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S Story

LG CNS, 말레이시아 스마트 교통 강자로 부상 - 말레이시아 페낭市 버스정보시스템(BIS) 구축 사업 수주 -

2016. 3. 16. 14:00


스마트교통 분야의 국내 대표 IT기업 LG CNS가 글로벌 기업들을 제치고 연이어 해외 교통 IT시장에서 승전보를 전하고 있습니다.


LG CNS는 말레이시아 페낭市 버스정보시스템(Bus Information System, 이하 BIS시스템) 구축 사업을 수주했는데요. LG CNS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교통 솔루션을 제안, 교통 IT분야의 주요 글로벌 기업들을 제치고 수주에 성공해 우리나라 교통 IT의 우수성을 다시 한 번 입증했습니다.


이 사업은 말레이시아에서 3번째로 큰 도시이자 섬 지역인 페낭(Penang)市의 시내 버스 400대에 스마트 기술을 적용해 교통 흐름을 최적화하고 버스 운행을 효율화하는 사업입니다. 전체 사업규모는 약 200억 원이며, 2017년 8월 개통을 목표로 말레이시아 현지 에이팩스(APEX)社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사업을 진행합니다. 

 

< LG CNS가 수주한 말레이시아 페낭市 버스시스템 구축사업의 킥오프 미팅(kick off) 기념 촬영 >


이번 사업에서 스페인 최대 IT 기업 '인드라 시스테마스'(Indra Sistemas S.A.)를 비롯, 스페인 GMV, 독일 IVU 등 교통 IT분야의 세계적 기업들과 경쟁했는데요. LG CNS는 자체 개발한 FMS(Fleet Management System, 운영관리시스템)솔루션과 AFC(Auto Fare Collection, 요금징수시스템)솔루션을 제안하여 수주에 성공했습니다. 


LG CNS는 이번 사업 수주로 말레이시아에서 명실상부한 스마트교통의 강자로 부상했는데요. LG CNS는 현재 말레이시아 역사상 최대 규모의 교통 프로젝트인 말레이시아 도시철도(MRT, Mass Rapid Transit) 건설의 주요 사업도 이끌고 있습니다.  

지난 2012년 총 1,400억 원 규모의 말레이시아 MRT 1호선 통신시스템 구축 사업자로 선정되었으며, 올해 2월에는 수도 쿠알라룸푸르市 MRT역 31개 역과 주거지역을 연계하는 도시철도(MRT) 지선버스 시스템 구축 사업을 수주했습니다.이에 앞서 지난 2011년에도 쿠알라룸푸르 BTS(Bus Ticketing System) 사업, PSD(Platform Screen Door)시스템 구축 사업 등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습니다. 

한편, LG CNS는 이번 사업 수주로 향후 말레이시아에서의 후속 사업에서도 유리한 고지를 점하게 되었는데요. 말레이시아 정부는 올해 MRT 2호선 사업 발주를 비롯해, 향후 MRT 3호선 발주 등 도시철도 건설에 총 30조 원 이상의 정부 예산을 투입할 예정입니다. 

이번 사업은 메가시티(Mega City)에서 중소도시로 스마트교통이 확산된 사례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고 할 수 있습니다. LG CNS는 중남미 지역에서 이와 같은 성공 사례를 한 차례 경험한 바 있는데요. 지난 2011년 총 사업규모 약 3,000억 원의 콜롬비아 수도 보고타市 대중교통 요금자동징수(AFC) 및 버스운행관리시스템(FMS) 구축 사업을 수주, 이를 성공적으로 구축 완료했습니다. 

서울과 보고타市 등 메가시티에 LG CNS의 자체 개발 교통솔루션이 적용되어 그 우수성이 입증되자, 지난해 11월 콜롬비아 중소도시 파스토(Pasto)市는 버스관리시스템 사업 계약자로 LG CNS를 선택했습니다.

이번 말레이시아 페낭市 BIS구축 사업도 LG CNS가 그동안 말레이시아에서 다양한 교통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온 것이 밑바탕이 됐습니다. 

LG CNS 교통사업담당 이응준 상무는 "이번 사업 수주로 LG CNS 교통솔루션의 우수성이 다시 한 번 입증됐다"고 말하고, "향후 동남아 시장은 물론, 중남미, 유럽, 중동 등에서 주요 도시를 거점으로 중소도시까지 후속사업을 확대함으로써 선도 사업자로서의 입지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글 ㅣ LG CNS 홍보팀 



Posted by IT로 만드는 새로운 미래를 열어갑니다 LG CN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