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Solutions/Energy

LG CNS, ‘일본 태양광 발전사업 광(光)낸다’

2015.07.21 17:00

LG CNS가 일본 오이타현 이마이치시에 33MW급 태양광 발전소 구축 사업 계약을 체결하였습니다. 


LG CNS가 이번에 계약한 이마이치 태양광 발전소 개발 사업은 총 사업비 약 1,300억원 (150억엔) 규모로 약 2년에 걸쳐 진행되는데요. 이 사업은 미국의 글로벌 태양광 IPP(Independent Power Plant, 민자발전사업) 사업 전문기업 소네딕스(Sonnedix)社가 지분을 투자한 오이타 솔라(Oita Solar) 합동회사(SPC)로부터 턴키(Turn-key) 발주한 사업을 수주한 것입니다.

 

<일본 오이타현 이마이치 33MW급 태양광 발전소 EPC 사업 계약을 체결한 소네딕스(Sonnedix)사 

CEO 안드레아스 머스터드(Andreas Mustad)(좌)와 LG CNS 김대훈 사장(우)>  


특히 이번 사업은 LG 자매사간 역량을 집중한 협력 사업으로 조명 받고 있는데요. LG CNS는 LG전자가 제조한 N타입[각주:1] 315W 고효율 태양광 모듈을 적용, 설계•조달 및 시공(EPC: Engineering, Procurement, Construction)을 수행합니다. LG전자 N타입 태양광 모듈은 세계 최고 수준의 효율을 구현하고 있어서, 부지 면적당 최대 발전량을 필요로 하는 고객의 요구사항에 부합합니다. 


LG CNS는 국내 SI사업자 중 유일하게 일본 특정 건설업 면허(전기•건설•토목 등)를 보유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일본에 약 43MW 수주 및 시공 실적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3번째로 수행하게 되는 이마이치 태양광 사업 계약(33MW)을 포함하면 국내 기업 중 일본 태양광 발전사업 최대 실적을 보유하게 됩니다. 


이번 사업 계약에 앞서 소네딕스社가 일본 태양광 발전사업 개발을 위해 설립한 NSS(Nippon Solar Services) 회사의 기술 담당자는 한국 내 LG CNS가 구축한 태안 태양광 발전소와 일본에 시공 중인 공사 현장을 직접 방문해 답사하는 등 사업 수행 역량에 대한 철저한 검증 및 평가를 거쳐 최종 사업자를 결정하였다고 합니다.


현재 LG CNS는 소네딕스社가 일본에서 추가 개발 중인 4개 태양광 발전사업(약 80MW 규모, LG전자 모듈 사용)에 대해 우선 협상이 진행 중이며, 향후 일본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사업을 확장해 나갈 예정입니다. 또한 LG CNS는 소네딕스社와 함께 지난 6월 중남미 사업협력 MOU를 체결한 바 있으며, 기타 해외 지역에도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입니다. 


LG CNS 김태극 부사장은 “금번 이마이치 태양광 발전소 구축 사업은 해외 업체가 진출하기 쉽지 않은 일본 시장 진출의 확고한 발판이 될 것이며, 향후 일본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추가적으로 발굴하는 한편, 글로벌 파트너사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해외 태양광 사업 비중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일본 태양광 시장 규모는 2014년 9.7GW 규모로 중국(10.6GW)에 이어 최대 규모의 태양광 시장을 형성하고 있는데요. 그러나 일본에서는 철저한 검증 및 여러 단계의 절차로 인해 외국 기업이 태양광 사업을 독립적으로 진행하기가 어려운 환경입니다. 따라서 이번 LG CNS의 일본 태양광 발전소 구축 사업 확대는 국내외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한편, LG CNS는 7월 초 ‘에너지 신산업 추진단’ 조직을 신설하여 LG의 에너지 신산업 관련 역량을 집중한 바 있으며, 또한 친환경 에너지 자립섬 사업과 제주 에코플랫폼 사업에 대한 전담 조직을 별도로 구성하여 국내외 에너지 신산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습니다. 


글 ㅣ LG CNS 뉴미디어팀 


[참고]

소네딕스(Sonnedix) (이마이치 태양광 사업 투자자)

소네딕스社는 태양광 전문 발전사업자(IPP)로써 사업 개발에서 구축에 이르기까지 토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또한 전 세계적으로 경쟁력 있는 단가와 고품질의 발전소 구축 실적(現, 126MW 발전소 운영)을 보유하고 있으며, 현재 이탈리아를 시작으로 프랑스, 스페인, 미주/푸에르토리코, 태국, 칠레, 남아공, 일본 등에서 약 600MW 이상의 사업을 개발 중에 있습니다. 

소네딕스社는 J.P Morgan 자산운영사에서 운용 중인 인프라투자펀드사(IIF사)와 Sonnedix Limited Partnership과 공동 투자한 합자회사로, 더 자세한 내용은 www.sonnedix.com을 참고하십시오. 


일본 신재생 에너지 시장 현황

일본은 후쿠시마 원전 사태 이후 원전 의존도를 낮추고 신재생 에너지 비중을 높이는 전력 구조 개편 작업을 지속적으로 추진 중입니다. 이를 위해 2012년 이후 신재생 분야에서는 고정가격 매입제(FIT, Feed-In-Tariff) 도입, 그 이후 신재생 발전설비가 급증하는 추세였습니다. 그러나 FIT 금액의 축소, 발전억제 제도 도입, 사업 인허가 정비 등으로 신재생 성장세는 점차 둔화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럼에도 2030년까지 연간 3GW 정도의 태양광 발전소는 꾸준히 건설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1. 이번 사업에 적용되는 LG전자 N타입 태양광 모듈은 N타입 웨이퍼 기반의 고효율 셀 기술과 고출력 태양광 모듈 기술이 적용된 것이 특징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19.2%의 효율을 구현하는 프리미엄 태양광 모듈이다. [본문으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IT로 만드는 새로운 미래를 열어갑니다 LG CNS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