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S Story

LG CNS, 나라장터 차세대 시스템 수주

2018.03.29 16:00

LG CNS가 조달청의 국가종합전자조달시스템(이하 나라장터) 차세대 시스템 구축 사업 우선협상대상자에 선정됐습니다.


LG CNS는 기술점수와 가격점수 2가지 평가항목 모두 경쟁업체를 앞섰는데요. 이번 사업은 차세대 나라장터 시스템 구축의 첫 시작인 정보화전략계획(이하 ISP: Information Strategy Planning) 사업입니다.


ISP 사업은 본 사업에 앞서 업무 내용과 요구사항을 파악하고 이를 구현하기 위한 기술과 개발 계획을 수립하는 사업입니다. LG CNS는 이번 사업 수주로 차세대 나라장터 본 사업 입찰에도 우위를 점할 수 있게 됐습니다.


나라장터 본 사업은 내년 초에 발주 예정이며, 총 사업비는 500억 원 규모로 알려졌습니다. 나라장터 차세대 시스템 사업은 지난 2002년 처음 개통된 이후 16년 만에 전면 개편되는데요. 나라장터는 정부 부처와 공공기관 등이 문서, 수작업으로 하던 조달 업무를 인터넷과 시스템을 이용해 처리할 수 있게 만든 서비스로, 연간 87조 원의 공공 입찰이 이뤄집니다.


특히, 이번 사업에는 LG CNS의 최신 ICT 기술이 적용됩니다.


LG CNS는 국내 최고의 ICT 기술력 기반으로 차세대 나라장터 시스템에 클라우드, 블록체인, AI 빅데이터 기술을 적용해 사용자 중심 시스템을 만들 계획입니다.


클라우드 기반의 전자조달 플랫폼을 개발하고 블록체인 기반의 전자문서 위변조 방지, 통합인증체계, 전자문서 증빙 간편화 시스템 등을 적용합니다. 또한, 나라장터 이외에 한국전력, 도로공사, 코레일 등 자체 조달시스템을 보유한 26개 부처와 연계하는 통합 조달시스템 방안도 수립합니다.


조달시스템의 연계와 통합은 기관별 예산 중복투자를 방지할 수 있어 약 7천억 원의 경제적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됩니다.



한편, LG CNS는 1993년부터 현재까지 전자정부 사업 실적 약 4,800억 원을 달성하며 국내 기업 중 1위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행정안전부, 한국정보화진흥원 공개자료) 특히 민원24, 특허시스템, 국세 · 관세 · 현금영수증시스템, 부동산 등기시스템 등 수 많은 대한민국 공공 시스템을 구축하며 전자정부 구축 기술력을 입증했는데요.


LG CNS 관계자는 ‘이번 차세대 나라장터 시스템 구축 사업을 계기로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최신 ICT 기술들이 다수의 공공기관에 확산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습니다.


글 l LG 홍보팀


*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LG CNS 블로그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해당 콘텐츠는 사전 동의없이 2차 가공 및 영리적인 이용을 금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IT로 만드는 새로운 미래를 열어갑니다 LG CNS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