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S Story

LG CNS, 아마존웹서비스와 클라우드 손잡았다

2017.07.03 17:30

LG CNS가 국내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글로벌 클라우드 1위 기업 AWS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 국내 클라우드 시장 본격 공략에 나섰습니다. 클라우드와 IT서비스 각 진영을 대표하는 두 기업이 손을 잡게 된 이번 파트너십은 경쟁 관계를 넘어선 성공적 협력 모델로 주목받고 있는데요. 이로 인해, 국내 대기업들의 퍼블릭 클라우드 전환이 가속화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파트너십 체결로 양사는 LG CNS의 다양한 산업 분야 IT서비스 역량, AWS 클라우드 컨설팅 역량 등의 상호 강점을 결합할 수 있게 됐습니다. AWS는 LG CNS의 대규모 IT시스템 구축 역량과 민관을 아우르는 솔루션 제공 실적 및 운영 노하우를 활용해 국내 고객 군을 더욱 확대할 계획입니다.



LG CNS는 AWS의 클라우드 전략, 방법론, 컨설팅 역량을 지원 받을 예정입니다. 이를 통해 LG CNS 자체 클라우드 기술의 완성도를 높여 컨설팅•계획•설계•구축•운영까지 클라우드 전 영역에 걸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됩니다.


LG CNS와 AWS는 클라우드 전환 비용, 보안상의 문제 뿐만 아니라 기업에 적합한 형태와 전환 방법을 몰라 도입을 주저하고 있는 국내 공공기관 및 기업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전환 혜택을 알리기 위해 적극적 마케팅을 전개하기로 했습니다.


l LG CNS와 아마존웹서비스의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좌: LG CNS CTO 원덕주 전무, 우: AWS 글로벌 파트너 에코시스템 부사장 테리 와이즈(Terry Wise))


기업별 최적화된 클라우드 전환 방법을 제시하는 ‘AWS 클라우드 전환 가속화 프로그램(AWS Cloud Migration Acceleration Program)’을 활용하여 클라우드를 도입하고자 하는 국내 기업들의 기술 전문성을 향상시킬 것입니다.


양사는 AI • 빅데이터 분야에서도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LG CNS는 AWS의 자연어 처리 서비스인 아마존 렉스(Amazon Lex), 딥러닝 기반 이미지 분석 솔루션인 아마존 레코그니션(Amazon Rekognition) 등을 활용해 AI • 빅데이터 영역 공동 연구를 진행하고 신기술 개발과 신규사업을 발굴할 예정입니다.



시장조사기관 IDC는 국내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 규모가 연평균 15% 성장률을 기록했는데요. 2017년 8,000억 원 에서 2021년 1조3,000억 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LG CNS는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국내 클라우드 산업 경쟁력 강화에 앞장설 계획입니다.

한편, AWS는 글로벌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폭 넓은 기능, 빠른 속도의 혁신, 높은 성능, 축적된 기업 솔루션 관리 경험 등의 혜택을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습니다. 2016년 1월에는 한국에 리전(클라우드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제공하기 위한 하나 이상 복수의 데이터센터)을 런칭하고 국내 클라우드 고객 영역을 넓히고 있습니다. 

LG CNS 원덕주 CTO 전무는 “AWS와 협업으로 글로벌 수준 컨설팅 역량을 확보함으로써 클라우드는 물론 AI, 빅데이터를 활용해 고객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리딩하는 글로벌 IT서비스 기업이 될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AWS 코리아 염동훈 대표는 “오늘날 많은 엔터프라이즈 기업들은 클라우드 전환을 비롯해 AI, 빅데이터 등 주요 기술을 통한 서비스 혁신 방안 마련을 고심하고 있습니다. AWS는 글로벌 인프라와 끊임 없는 혁신을 통해 전 세계 고객과 파트너의 디지털 트렌스포메이션을 적극 지원하고 있는데요. 더 많은 기업들이 AWS 클라우드를 통해 유연한 IT인프라 환경에서 성공을 이룰 수 있도록 LG CNS와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할 것입니다.”라고 밝혔습니다.

글ㅣLG CNS 홍보팀

*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LG CNS 블로그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해당 콘텐츠는 사전 동의없이 2차 가공 및 영리적인 이용을 금하고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IT로 만드는 새로운 미래를 열어갑니다 LG CNS
위로